Categories
Daily

직업

몇년이 지난 어느 봄날 내가 내 직업을 조금도 사랑하지 않는다는 사실을 깨달았다.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거나, 그냥 하는거죠 뭐 ㅎㅎ 정도가 아니라 혐오하고 있었다. 적극적인 거부다.

존나 싫어진지 한참이 지났는데도 이를 바로 그만두지 않고 돈벌기 겁나 쉽다는 이유로 16년이나 해왔다는 점이 가장 부끄럽다. 하지만 이제라도 끝난 게 어디인가. 황장호는 프로그래밍이라는 직업을 때려쳤다.

하하하

7 replies on “직업”

Comments are closed.